강제 TS당함. 존나 쓰레기 같은 게임임.





씨벌 도대체 여긴 뭐하는 데여?








갑자기 내 얼굴이 후끈거리기 시작했다.





씨발 존나 도움 안되네.






버질을 때려눕혀 열쇠 획득.






고... 고환암!





걍 접자.



정신을 차린 인나 앞에 나타난 세계의 창조자씨.





꺄악!





구스타브에게서 도망치는 피조물.





타케의 도움으로 빠져나간다!





얜 뭐임?





탈출성공!





아...

씨바 할 말을 잃었습니다.


저작자 표시
신고

'쯔꾸르 > 무서운 걔임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무서운 걔임3 -끝-  (0) 2016.08.16
무서운 걔임3 -1-  (0) 2016.08.15
무서운 걔임2 -끝-  (0) 2016.08.15
무서운 걔임2 -1-  (0) 2016.08.13
무서운 걔임 -끝-  (1) 2016.08.12
무서운 걔임 -1-  (0) 2016.08.11
Posted by caswc


티스토리 툴바